제주신문
뉴스룸사회/환경
성산~녹동 잇는 여객선 내달 취항‘선라이즈 제주(Sunrise Jeju)’호, 1일 1회 왕복 운항
이서희 기자  |  staysf@jejupres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6.28  16:33:3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선라이즈 제주(Sunrise Jeju)’호.

[제주신문=이서희 기자] 제주 성산항에서 육지를 잇는 뱃길이 다시 열린다.

서귀포시는 성산항과 전남 고흥 녹동항을 연결하는 신규 여객선 ‘선라이즈 제주(Sunrise Jeju)’호가 내달 정상 취항한다고 28일 밝혔다.

서귀포 성산항에서 육지를 잇는 뱃길이 열리는 것은 지난 2015년 10월 성산~장흥 뱃길이 끊긴 이후 5년만이다.

선라이즈 제주 호는 해양수산부의 ‘연안 여객선 현대화 펀드 사업’을 통해 국내 조선사에서 국내 기술로 건조하는 1만3600t급 카페리다. 선체 길이 143m, 폭 22m로 여객 정원은 630명, 차량 적재는 170대까지 가능하다.

운항이 시작되면 앞으로 1일 1회 성산~녹동 항로를 왕복 운항한다. 편도 3시간이 소요된다.

한편 서귀포시는 관계기관 추진상황 점검회의를 열어 미비사항을 보완하고, 불법체류자 이탈방지 등 항만 보안 사항 점검도 마무리했다.

<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이서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