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문
오피니언독자기고
여름용 마스크도 ‘의약외품’ 확인하세요
유창수  |  제주보건소 의약관리팀장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0.07.01  17:47: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얼마전 ‘가짜 마스크’ 판매 소동이 일어났다. 유명 편의점에서 판매된 제품이 등급기준에 부합하지 않는 불량제품으로 밝혀지면서 판매중단 및 전량 회수조치 됐고 사과문도 발표했다. 공적(보건용) 마스크 수급은 안정화 됐지만 소비자는 공적 마스크보다 두께가 얇고 통기성이 좋은 여름용 마스크(덴탈마스크)를 선호하고 있으나 공급은 턱없이 모자란 실정이다. 그러다 보니 검증이 안 된 공산품 마스크가 유통 판매되는 것이다.

 날씨가 더워지면서 약국, 편의점, 할인마트, 인터넷 쇼핑몰 등을 통해 판매되는 대다수의 텐탈마스크는 무늬만 덴탈마스크 형태일 뿐이지 비말 차단 등의 효과가 검증이 안 된 공산품이다.

 실제 온라인 쇼핑몰에서는 덴탈 일회용 마스크, 덴탈3중 필터 일회용 마스크, 일회용 비말 차단 마스크, KC인증마스크 등으로 표시해 판매 하고 있지만 대부분 공산품 마스크로 확인됐다. 비말 차단 효과가 입증된 마스크를 사려면 ‘의약외품’ 표시가 돼 있는지 확인해야 한다. 공산품 마스크에는 ‘의약외품’ 표시를 할 수 없기 때문이다.

 공산품 마스크라도 비말에 어느 정도 차단효과는 있으므로 안쓰는 것보다 쓰는편이 훨씬 났다. 그러나 마스크는 장시간 입과 피부에 닿기 때문에 재질이 안전한지 냄새는 안 나는지 피부 트러블은 없는지 등 위생적인 부분을 스스로 확인하고 사용해야 한다.

 덴탈마스크는 일명 수술용마스크라고도 한다. 비말감염 차단되고 호흡이 용이하지만 미세먼지 등 작은 입자 차단력은 높지 않다. 그래도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해서 ‘의약외품’ 표시된 마스크 착용을 생활화하는 습관을 가져 보자.

<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