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문
라이프존오름기행
금오름
서현석  |  jejupress@jejupres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10.01  16:22:4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검은오름, 금악(今岳)
한림읍 금악리 산1-1, 1-2번지
표고 : 427.5m 비고 : 178m 둘레 : 2,861m 면적 : 613,966㎡ 저경 : 1,008m


서부지역을 대표하는 오름중의 하나.
산정부는 대형 원형 분화구와 산정화구호(山頂火口湖)를 지녔으며 남북으로 2개의 봉우리가 동서의 낮은 안부로 이어지며 원형의 분화구(깊이 52m)를 이루고 있다. 분화구내의 산정화구호(일명 今岳潭)는 예전에는 풍부한 수량을 갖고 있었으나 현재는 화구 바닥이 드러나 있다.
'검, 감, 곰, 금' 등은 어원상 신(神)이란 뜻인 '곰(고어)'과 상통하며, 동일한 뜻을 지닌 '곰'係語(계어)로서 고조선시대부터 쓰여 온 말이라고 한다. 즉 '금오름'은 神이란 뜻의 어원을 가진 호칭으로 해석되며, 옛날부터 신성시 되어 온 오름임을 알 수 있다.
패러글라이딩을 많이 즐기는 오름이다.

한창로(1116번도로, 한림-창천간 중산간 도로) 이시돌목장과 금악마을 중간지점에 표지석이 있다. 오름 남쪽 정상에 송신탑이 있으며 오름정상까지 시멘트 포장도로가 개설되어 있다.

 


<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서현석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