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신문
라이프존오름기행
까끄레기오름
서현석  |  jejupress@jejupress.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3.10.14  12:57: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 까끄래기, 꼬끄래기
조천읍 교래리 128번지
표고 : 429m 비고 : 49m 둘레 : 1338m 면적 : 132,944㎡ 저경 : 424m


교래리의 산굼부리 바로 동쪽에 이웃해 있는 오름이다.
등성마루가 펑퍼짐하게 동서로 이어지면서 산상의 분화구가 오목하게 패어 있다. 굼부리는 둘레 500여m의 둥근 화구이며 오목접시 모양으로 많이 메워져 억새와 조릿대 등이 무성하다.
북동사면은 삼나무와 해송이, 남쪽 둘레의 국부적 파괴가 있었던 자리로 작은 골이 패어 내리고 거기에 다소 나무가 우거져 있다.
산굼부리에서 동쪽 대천동 쪽으로 조금 가면 오른쪽에 너른 주차장이 보이며 이곳에 주차시킨 후 오름 서북쪽 사면으로 오를 수 있다.

이름이 아리송하다. 까끄래기(까끄라기)라면 보리 등 농작물의 수염 또는 그 도막난 동강을 말하는데 그것과 어떤 인연이 있는 것인지, 있다해도 까끄래기를 제주말로는 고스락(또는 고시락)이라고 하지 까끄래기라고는 안하므로 '고스락오름'이라고 했으면 했을 것이기 때문이다. 이것은 아마 '꼬끄레기'의 와전이인 듯하다. 제주방언에 방목에 관한 말로 '꼬끄다' 또는 '고꾸다'라는 말이 있다. 마소를 들에 놓아 살피면서 먹인다는 뜻이다. 이 일대가 예로부터 방목지임을 생각하면 '꼬끄레'에서 나온 이름이 아닌가 싶다. <"오름나그네" 김종철>

 


< 저작권자 © 제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서현석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요즘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